2024.07.14 (일)

  • 구름많음동두천 23.5℃
  • 구름조금강릉 21.8℃
  • 구름조금서울 26.4℃
  • 흐림대전 24.3℃
  • 흐림대구 23.4℃
  • 흐림울산 22.7℃
  • 광주 23.2℃
  • 부산 22.9℃
  • 흐림고창 23.5℃
  • 제주 25.3℃
  • 구름많음강화 22.1℃
  • 흐림보은 24.5℃
  • 흐림금산 22.4℃
  • 흐림강진군 23.7℃
  • 흐림경주시 23.4℃
  • 흐림거제 23.0℃
기상청 제공
닫기

서울

전체기사 보기
서울

윤석열 대통령, "동북아 첨단 제조혁신허브, 경북"을 주제로 스물여섯 번째 민생토론회 개최

배명희 기자

윤석열 대통령은 6월 20일 경상북도 경산에 위치한 영남대학교에서 "'동북아 첨단 제조혁신허브, 경북'을 주제로 스물여섯 번째 「국민과 함께하는 민생토론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토론회는 3월 충북 민생토론회 이후 3개월 만에 다시 지방에서 개최된 것으로, 지역 주민의 눈높이에서 지역의 현안 문제를 경청하고 발전 방안을 토론했다. 윤 대통령은 "경북 청도에서 시작된 새마을운동이 한강의 기적을 이뤄낸 사례를 들며, 조국 근대화의 성취를 이끌었던 저력을 바탕으로 경북이 더 크게 도약하고 성공적인 지방시대를 열도록 정부가 적극 지원하겠다"고 강조했다. 대통령은 "경북이 새롭게 도약하기 위해서는 무엇보다 산업구조 혁신이 중요하다"며, "8천억 원 규모의 동해안 '수소경제 산업벨트' 조성 사업을 지원해 경북을 '수소산업의 허브'로 키우겠다"고 밝혔다. 이어 "현재 포항 '수소연료전지 클러스터'와 울진 '원자력수소 국가산업단지 조성'을 추진 중인데, '수소배관망 건설'이 필수"라며, "지역활성화 투자펀드를 통해 자금을 조달하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또한 대통령은 "원전산업 성장 펀드 조성과 기술개발, 시제품 제작 등 인프라 확충을 통해 경주에 3천억 원 규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