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27 (화)

  • 구름많음동두천 -0.7℃
  • 흐림강릉 0.0℃
  • 흐림서울 1.6℃
  • 구름많음대전 1.8℃
  • 맑음대구 -0.6℃
  • 흐림울산 3.9℃
  • 구름많음광주 3.2℃
  • 구름조금부산 3.4℃
  • 구름많음고창 -0.3℃
  • 맑음제주 7.4℃
  • 구름많음강화 0.7℃
  • 구름많음보은 -1.8℃
  • 구름많음금산 -1.5℃
  • 구름많음강진군 2.0℃
  • 흐림경주시 1.8℃
  • 구름많음거제 2.8℃
기상청 제공
닫기

경기

전체기사 보기
경기

김은혜 분당(을) 예비후보, " 8학군' 시대 열겠다"

강남 8학군에 대적하는 '분당 8학군' 시대를 열겠다"고 밝혔다

배명희 기자

국민의힘 성남 분당을 국회의원 예비후보로 선언한 김은혜 예비후보가 23일 "강남 8학군에 대적하는 '분당 8학군' 시대를 열겠다"고 밝혔다. 이것은 교육 열쇠인 교육에 대한 강한 의지를 드러낸 것으로 분석이다. 김은혜 예비후보는 이날 보도자료를 통해 "교육은 우리 아이들의 미래를 만드는 기반이며, 강력한 지역사회를 구축하는 데 있어 핵심 요소"라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과거 사교육 중심의 과열 경쟁을 유발하는 강남 8학군이 아니라 아이들이 꿈을 꾸고 미래를 향해 나아가는데 디딤돌이 되는 분당만의 교육 인프라를 만들겠다"며 기업형 특목·자사고 유치와 특목·자사고에 지역 인재가 50% 이상 입학할 수 있는 제도 도입을 약속했다. 그러면서 "과거 민주당 정부는 '고교 평준화'를 외치며 특목·자사고 정책을 사실상 폐지했다. 이는 우리 아이들을 힘들게 한 '하향평준화' 정책"이라며 "윤석열 정부가 되살린 특목·자사고를 분당에 유치하겠다"고 밝혔다. 또한 "분당에는 두산, 네이버, KT 등 굵직한 대기업들이 많다. 특히, HD 현대와 같이 자사고 운영 경력이 풍부한 기업도 있다"며 "기업이 가진 자금력과 경험, 그리고 우수한 인재가 많은 분당만의 인적 인프라는 그 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