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20 (수)

  • 맑음동두천 2.4℃
  • 흐림강릉 8.2℃
  • 맑음서울 5.4℃
  • 박무대전 4.5℃
  • 맑음대구 6.1℃
  • 맑음울산 7.4℃
  • 구름조금광주 8.1℃
  • 맑음부산 9.5℃
  • 구름많음고창 5.3℃
  • 구름많음제주 14.4℃
  • 맑음강화 2.9℃
  • 구름많음보은 1.5℃
  • 맑음금산 3.0℃
  • 구름많음강진군 7.4℃
  • 맑음경주시 5.2℃
  • 구름많음거제 10.7℃
기상청 제공
닫기

경기

전체기사 보기
경기

장현국 의장, ‘체육의 날’ 맞아 유도·펜싱 ‘체육 꿈나무’ 육성현장 방문​​

 - 15일 화성 비봉고 유도부·발안바이오과학고 펜싱부 ‘찾아가는 현장도의회’ 실시-

배명희 기자

장현국 경기도의회 의장(더민주, 수원7)이 15일 ‘체육의 날’을 맞아 유도·펜싱 종목 ‘체육 꿈나무’ 육성현장을 방문하고 엘리트 체육 발전방안을 논의했다. 장현국 의장은 이날 화성 비봉고 유도 운동부와 발안바이오과학고 펜싱 운동부를 직접 방문해 학생선수, 교직원과 정담회를 실시했다. 이날 현장 방문에는 경기도의회 김인순(더민주, 화성1)ㆍ오진택(더민주, 화성2) 의원과 남현석 화성오산교육지원청 교육장, 이헌주 그린스마트미래학교추진단 단장, 도교육청 관계자 등이 동행했다. 먼저, 비봉고 유도부 훈련현장을 둘러본 장현국 의장 등은 발안바이오과학고 펜싱 운동부로 자리를 옮겨 현장 점검과 승마체험을 실시한 뒤, 학생선수 및 현장 관계자들과 학교 운동부 활성화 대책을 모색했다. 1982년 창단한 발안바이오과학고 펜싱부는 양달식·김준호·정진선 등 유수 선수를 배출하고 각종 개인·단체전에서 우수한 성적을 기록 중인 ‘펜싱 명문고교’다. 이날 정담회에는 1990년 베이징 아시안게임에서 펜싱 에페 2관왕을 달성한 화성시 펜싱팀 양달식 감독과 지난 도쿄 올림픽 펜싱 사브르 단체전 금메달리스트 김준호 선수가 특별히 참석했다. 학생선수와 지도자들은 “코로나로 운동부 활동에도 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