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27 (화)

  • 구름많음동두천 -0.7℃
  • 흐림강릉 0.0℃
  • 흐림서울 1.6℃
  • 구름많음대전 1.8℃
  • 맑음대구 -0.6℃
  • 흐림울산 3.9℃
  • 구름많음광주 3.2℃
  • 구름조금부산 3.4℃
  • 구름많음고창 -0.3℃
  • 맑음제주 7.4℃
  • 구름많음강화 0.7℃
  • 구름많음보은 -1.8℃
  • 구름많음금산 -1.5℃
  • 구름많음강진군 2.0℃
  • 흐림경주시 1.8℃
  • 구름많음거제 2.8℃
기상청 제공
닫기

미디어 이슈

전체기사 보기
경기

한동훈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 김포시 라베니체서 "경기 생활권 개편 의지 재확인"

국민의힘 김포검단시민연대 초청 "한동훈 비상대책위원장에게 듣는다"

배명희 기자

국민의힘 한동훈 비상대책위원장이 김포시 라베니체 광장에서 열린 GTX-D 노선안 환영 시민대회에 참석하며 "목련이 피는 봄이 오면 김포는 서울이 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날 행사에서 한 위원장은 "동료시민이 원하면 국민의힘은 한다"며 경기도의 생활권 개편 의지를 강조했다. 한동훈 위원장은 서울 편입과 경기 분도론의 대립에 대해 "둘 다 실현이 어려운 상황"이라며 국민의힘은 이러한 주민 뜻을 존중하며 둘 다 적극적으로 추진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포시는 현재 김 검 시민연대의 초청을 받아 김포 서울 편입과 GTX D 노선안 등 다양한 난제에 대한 의견을 청취하고자 국민의힘 한동훈 비대위원을 초빙했다. 이 자리에서 한 위원장은 "김포는 한국의 베네치아로 불린다. 김포의 미래에 대한 상상력을 키우고, 시민들의 다양한 목소리를 듣는 것이 중요하다"며 김포시의 난제에 대한 해결책 모색을 약속했다. 많은 김포 시민이 모여있는 라베니체 광장에서 진행된 이 행사에는 국민의힘 지역 내 여론과 현안에 대한 시민의 목소리가 다채롭게 나타났다. 더 자세한 내용은 다음과 같다. 김포의 시민 여러분! 반갑습니다. 한동훈입니다. 와 아